홈 > 자원봉사인증관리 > 자원봉사안내

자원봉사안내

자원봉사(Volunteer) 활동은 사람을 도와주는 능동적인 행위이다. 어떤 지시나 강요나 체면 때문에 하는 것이 아니라 사회복지, 문화, 교육, 스포츠, 등 사회전반에 걸쳐서 자원봉사 활동이 필요하다고 할 때 언제라도 도움을 줄 수 있는 활동이다. 자신을 포함한 사회 구성원 모두의 삶의 질을 높이고, 욕구를 충족시켜 주며 공동체 발전을 위해서 함께 참여하는 운동이다.

우리말로 자원봉사활동으로 번역되는 영어의 Volunteer는 그 어원(語源)으로 볼 때 라틴어의 Voluntas(自由意志)에서 온 것이다. 라틴어의 Voluntas는 여러 가지의 뜻을 가지고 있는데 우선 (명사) : 유지(有志), 독지가, 의용병, 지원병. (법) : 임의대위자(任意代位者), 무상봉사자. (동사) : 지원병(의용병)이 되다. ~을 자진해서 하다. 지원하다. 등의 의미를 가지고 있다. 따라서 사회복지에서 자원봉사활동이라고 하면 "모든 종류의 사회복지활동을 펼치고 있는 공ㆍ사의 조직체에서 보수 없이 자발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 또는 사회복지사업이나 그 관련사업에 자의로 참여하여 그 반대급부를 요구함이 없이 사회복지 향상을 위해 도움을 주는 것으로 이해할 수 있다. 그리고 그것은 비공식적인 이웃과의 만남에서가 아니라 어떤 공적 조직을 통해서 하는 경우를 말한다.

자원봉사란 인간을 사랑하는 마음을 가진 사람이 누구의 강요를 받아서가 아니라 스스로 결정해서 남을 위해 또는 내가 사는 지역사회의 복지를 위해 무보수로 행하는 활동이다.
때때로 자원봉사를 '남을 돕는 행위'로 인식하는 사람들은 반드시 '주는자'가 '받는자'보다 낫다는 우월감과 "자원봉사는 내 이익을 희생하여서 이루어진다"는 고정관념에 젖기 쉬운데, 그렇게 나의 이익을 희생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면 자원봉사를 마음먹고 시작하기에 어려울 뿐만 아니라, 내가 상대방보다 '낫다'는 우월감 때문에 받는 자의 마음 또한 아프게 할 수도 있다.

자원봉사는 우월한 측이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사회적 신분, 성별, 나이 등에 관계없이 제공자와 받는 자가 동등하게 되는 평형장치이다. 우리가 자원봉사를 태어날 때부터 다른 일상사와 마찬가지로 숙명적으로 주어진 것, 즉 시민으로서의 책임, 자유의 대가, 인간으로서의 당연한 의무로 받아들이고, 봉사활동을 통하여 나의 잠재능력이 개발되고 자아실현에 가까워진다는 것을 깨닫는다면 자원봉사가 그렇게 어려운 일만은 아닐 것이다.